스피치



스피치

스피치

청중과 공감대를 형성하길 바라는 목적으로 자신의 의견을 조리 있게 말하는 것을 흔히 스피치라 한다. 스피치는

특정 목적을 달성하기 위한 글이므로, 논리적이며 객관적으로 글을 작성하는 것이 중요하다.

 

스피치 작성 시에는 간단한 메모 형태로 작성하는 게 아닌, 처음과 끝 부분 모두를 완전히 작성하는 것이 좋다.

또한, 청중들이 이해하기 쉬운 문장을 사용하고 격식을 갖추어 작성하도록 한다.


화법

 

정의 : 넓은 의미로는 담화/연설/토론/토의 등과 같은 말하기에 쓰이는 일반적이며 특수한 모든 방법.

 

내용

흔히 스피치 라고 한다. 스필치는 말을 하는 사람이 자신의 의견이나 주장을 청자나 청중에게 가장 정확하게,

그리고 가장 효과적으로 전달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하여서는 무엇보다도 화제가 뚜렷하여야 하며, 자신의 이야기를 뒷받침할 수 있는 자료가 풍부하고 정확하여야 한다.

효과의 측면에서는 말소리의 음질, 말의 속도와 강약, 말에 따르는 몸짓과 태도, 시선의 방향도 중요하며,

청자의 반응을 유도할 수 있는 방법이나 분위기나 상황에 유효적절하게 대응할 수 있는 능력이 문제된다.

 

화법의 기능은 말하는 사람의 의도나 전달하려는 내용과 관련하여 구분된다. 청자가 모르는 사실이나 새로운 사실을

이해시키기 위한 기능을 설명기능 이라 하고, 상대를 설득하여 어떤 사실을 믿게 하거나 어떤 행동을 하도록 하는

기능을 설득기능이라 하며, 이야기 상대와의 친교적 기능만을 유지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것을 환담 기능이라 한다.

 

기타 정적인 상황을 기술하는 묘사기능을 수행할 수도 있고, 시간에 따라 변화하는 사건을 기술하는 서사의 기능을

수행할 수도 있다. 말하는 사람의 느낌이나 감정을 나타내는 것을 환기의 기능이라고도한다.

 

담화는 일정한 격식을 필요로 하지 않는 말하기의 가장 평범한 형식으로, 회담/대화/좌담 등의 방법이 있다. 연설은

다수의 청중을 상대로 자신의 의견이나 주장을 펴는 말하기의 형식으로, 보고연설/설득연설 환담연설 등이 있따.

 

토론은 어떤 제안이나 문제에 대하여 찬성이나 반대논거를 제시하고 상대를 설득시키고자 하는 목적을 가지는 말하기의 형식이며,

토의는 다수의 참가자가 협력하여서 문제해결에 이르려고 하는 말하기의 형식이다. 토의에는 심포지엄/포럼/패널 등의 방법이 있다.

좁은 의미의 화법이란 인용법을 말한다. 인용이란 남의 말이나 생각을 그대로 또는 자기 말로 바꾸어 따오는 방법으로,

남의 말이나 생각을 그대로 따오는 방법을 직접인용 또는 직접화법이라 하고, 자기 말로 바꾸어 따오는 것을

간접인용 또는 간접화법이라고 한다.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관리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